에버글로우 시현 "듣고 보는 재미多…마지막 앨범이라 생각하고 준비"
입력 2021. 12.01. 16:04:09

에버글로우 시현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그룹 에버글로우 시현이 7개월 만에 컴백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에버글로우(이유, 온다, 이런, 시현, 미아, 아샤)는 1일 오후 세 번째 미니앨범 '리턴 오브 더 걸(Return of The Girl)'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리턴 오브 더 걸'은 에버글로우가 보여준 다양한 음악적 스펙트럼에 독보적인 세계관 스토리를 담은 앨범으로, 거듭되는 변화와 새로운 세상으로의 도약을 두려워하지 않고 닻을 올려 항해하겠다는 포부를 에버글로우만의 색깔로 보여줄 예정이다.

이날 시현은 "매 컴백 때마다 많이 떨리는데, 이번 앨범이 마지막이라 생각하고 열심히 준비했다"며 "어떻게 들어주실지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어 "듣는 재미와 보는 재미까지 두 마리를 토끼를 다 잡을 앨범"이라고 자신했다.

한편 에버글로우의 '리턴 오브 더 걸'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이어 오후 7시 온라인 팬 쇼케이스를 개최해 팬들과의 특별한 만남을 갖는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위에화엔터테인먼트]

가요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