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홍현희 "노제 패러디 이후? 예뻐진 것 같아"
입력 2021. 12.01. 23:00:19

라디오스타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홍현희가 노제를 패러디한 이후 변화에 대해 언급했다.

1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박소현, 홍현희, 노제, 아누팜과 함께하는 '버티면 뜬다!'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홍현희는 '비주얼 댄서' 노제를 연구하고 따라해 "스스로 예뻐졌다는 느낌이 든다"고 깜짝 고백했다.

이어 그는 노제 특유의 표정을 따라잡기 원 포인트 레슨을 펼치며 "윗니 아랫니가 6개씩 보일 정도로 웃으면 된다"라며 치아의 개수까지 지정해 폭소를 자아냈다.

노제는 노이로제로 자신을 패러디를 해준 홍현희에 대해 "홍현희가 나를 패러디해줘서 너무 감사했다. 오히려 너무 똑같아서 민망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노제는 "내가 출연한 토크쇼에서 '노이로제' 홍현희가 개구기를 끼고 깜짝 등장 했다"라며 '스우파’'최고의 밈으로 불리는 노제의 ‘괜찮아요?’ 짤 패러디 사건을 들려줬다.

'노이로제' 홍현희가 아랫니를 드러내고 하트를 발사하는 노제의 표정을 패러, 개구기를 끼고 등장해 웃음 MSG 과대 첨가로 웃음 폭탄을 안긴 것.

홍현희는 "실제로 노제를 보니까 너무 예뻐서 죄송하더라"며 죄책감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MBC '라디오스타 '캡처]

예능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