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분 인터뷰] '종이의 집' 장윤주 "나이로비 역? 운명적인 만남 같아"
입력 2022. 06.30. 15:54:10

장윤주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모델 겸 배우 장윤주가 한국판 '종이의 집'에서 나이로비 역할을 맡은 소감을 밝혔다.

30일 장윤주는 셀럽미디어와의 화상 인터뷰를 통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과 관련한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지난 24일 공개된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은 통일을 앞둔 한반도를 배경으로 천재적 전략가와 각기 다른 개성 및 능력을 지닌 강도들이 기상천외한 변수에 맞서며 벌이는 사상 초유의 인질 강도극을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다. 극 중 장윤주는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위조 전문가이자 사기꾼 나이로비를 연기했다.

이날 장윤주는 "모델 활동을 하면서 전 세계 40개 도시를 방문했다. 그 중에서도 가장 기억에 남는 곳이 나이로비다. 처음에 갔을 때의 충격을 이루 말할 수 없다. 1992년 정도였는데 아직 도시화되기 전이었다. 자연 그대로의 모습이었다. 웅장하고 아름다웠다. 늘 나이로비를 마음에 품고 살았다"라고 나이로비와 얽힌 비하인드 스토리를 언급했다.

이어 "그런데 이번 작품을 통해 나이로비 캐릭터를 만나게 됐다. 생각한다. 나이로비를 좋아한다는 걸 저를 잘 아는 지인, 친구들은 다 안다. 이 캐릭터를 만난 건 운명적인 만남이지 않나 생각한다"라며 맡은 캐릭터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 파트1은 지난 24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됐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넷플릭스 제공]

인터뷰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