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처 "10개월 만에 컴백, 독기 품고 준비…핫한 반응 원해요" [인터뷰③]
입력 2022. 11.06. 18:00:00

네이처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그룹 네이처(NATURE)가 컴백 각오를 다졌다.

네이처는 최근 세 번째 미니앨범 ‘NATURE WORLD: CODE W(네이처 월드: 코드 더블유)’ 발매를 기념해 셀럽미디어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NATURE WORLD: CODE W’는 네이처가 지난 1월 발매한 스페셜 앨범 ‘RICA RICA(리카 리카)’ 이후 10개월 만에 선보이는 신보다. 또 2020년 발매한 세 번째 싱글 앨범 ‘NATURE WORLD: CODE M(네이처 월드: 코드 M)’의 연작이자 2019년 발매한 미니 2집 ‘NATURE WORLD: CODE A(네이처 월드: 코드 에이)’ 이후로는 3년 만의 미니앨범이다.

매 앨범마다 한계 없는 콘셉트 소화력을 선보인 네이처는 또 한 번 변신을 거듭했다. 타이틀곡 ‘LIMBO!(넘어와)’는 사랑에 빠져가는 과정을 아슬아슬한 림보 게임으로 표현한 곡으로, 때론 과감하게 자신의 감정을 드러낼 줄 아는 솔직하고 당찬 모습을 ‘구미호’라는 키워드에 담아냈다.

네이처는 컴백을 앞두고 당찬 각오르 밝혔다. 소희는 “네이처 이대로 처 안 망했다. 안 망하고 더 좋은 앨범을 들고 오기 위해 10개월의 공백기를 가지면서 열심히 준비했다. 많은 분들이 좋아해주시면 좋겠고 안무도 많이 따라해 주시면 좋겠다”라고 바랐다.

더불어 네이처로서 앞으로 나아가고 싶은 방향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새봄은 “컴백이 얼마나 걸리던지 좋은 곡은 잊혀 지지 않으니까 저희가 이번 앨범으로 팬 분들, 대중들에게 잊혀 지지 않는 사람이 됐으면 좋겠다. 열심히 할 테니 네이처에 넘어와달라”라고 당부했다.

오로라는 “‘림보’는 ‘리카 리카’보다 더 잘 될 거다”라고 자신했다. 하루는 “리프 분들이 오래 기다려주셔서 감사하고 이제 코로나도 풀리고 직접 만나 뵐 기회가 많이 생겼으니 저희와 함께 행복한 시간 자주 보내셨으면 좋겠다”라고 약속했다. 유채는 “이번 활동 열심히 준비했다. 활동도 열심히 할 테니 예쁘게 봐주시고 ‘리카 리카’ 만큼 재밌는 춤과 노래도 있으니 많이 들어 달라”라고 당부했다.

로하는 “‘리카 리카’ 활동 때도 공백기가 길어지면 멤버들이 불안함이 커졌는데 이번 앨범도 짧은 공백기는 아니었어서 확실히 독기 품은 것도 있다. 열심히 준비했으니 많이 관심 가져주시면 좋겠고 ‘리카 리카’보다 더 성장했다는 말을 듣고 싶다”라고 바랐다.

더불어 네이처는 ‘림보’를 통해 이루고 싶은 성과도 언급했다. 로하는 “아무래도 차트 진입이나 ‘리카 리카’보다 조금 더 핫한 반응을 얻고 싶다”라며 “개인적으로 멤버들이랑 연말 회식을 거대하게 하고 싶다. 코로나로 인해 연말에는 제대로 못 모였다. 멤버들끼리만 회식을 해보고 싶다”라고 소망했다.

오로라는 “길거리에서 들렸으면 좋겠다. 자주 가는 곳에서 ‘리카 리카’를 많이 들어서 ‘림보’도 길에서 다닐 때 많이 들렸으면 좋겠다. 또 컴백하면 사람들이 저희를 많이 알아봐주시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네이처의 세 번째 미니앨범 ‘NATURE WORLD: CODE W’는 6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n.CH엔터테인먼트 제공]

인터뷰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