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라운 토요일' 정재형X적재X정승환, 받아쓰기 실력은?[Ce:스포]
입력 2022. 11.26. 19:30:00

놀라운 토요일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가수 정재형, 적재, 정승환이 '놀라운 토요일'에 뜬다.

26일 방송하는 tvN ‘놀라운 토요일’에 가수 정재형, 적재, 정승환이 출격한다.

이날은 정재형, 적재, 정승환이 스튜디오를 찾았다. 낯가림이 심하다는 정재형은 ‘놀토’ 첫 방문에 긴장한 것도 잠시, 매서운 입담을 자랑했다. 한해를 향해 직설적 멘트를 날리는가 하면, 도레미들과 티격태격 케미스트리도 뽐내 분위기를 달궜다. 정승환은 키의 미담을 소개하며 고마운 마음을 전해 훈훈함을 선사했다.

본격적인 받아쓰기가 시작되고 정재형은 여전한 예능감으로 이목을 모았다. 열심히 주변을 곁눈질하여 사기 받쓰를 선보이고, 과장된 리액션도 이어가 웃음을 안겼다. ‘놀토’에 완벽 적응해 받쓰 영웅 자리를 노리기도 했다. 적재와 정승환 역시 명품 발라드 가수다운 내공으로 실력 발휘에 나섰다. 적재는 받쓰 문제로 출제된 지인의 노래에 자신감을 충전, 존재감을 예고했다. 어디서도 보여주지 않았던 엉뚱 순수미가 재미를 더했다.

정승환도 맹활약을 펼쳤다. 초반부터 승부욕을 불태우면서 소신껏 의견을 주장했다. 키마저 놀라게 한 받쓰 판 퍼포먼스는 물론, 사상 초유의 비상사태마저 초래해 MC 붐을 긴장하게 만들었다. 그런 가운데 이날은 망부석이 된 한해와 한해에게 대환장 헌정곡을 바친 도레미들의 호흡이 폭소를 자아냈다.

이 밖에 이날 간식 게임으로는 ‘원곡자를 찾아라’가 나왔다. 싱어송라이터 3인의 풍성한 가을 음악회가 예상되며 기대감을 높였다. 적재는 감미로운 기타 연주와 더불어 태연과 듀엣 무대를 연출해 환호성을 받았다. 정승환은 무용팀 김동현, 박나래와 함께 고통과 희열을 동시에 맛본 짜릿한 무대를 공개했다. 정재형은 게임에 몰입, 경쟁자 협박에 녹화장 탈주극까지 벌여 흥미를 돋웠다는 전언이다.

‘놀라운 토요일’은 매주 토요일 저녁 7시 30분에 방송한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N 제공]

예능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