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마스 캐럴' 박진영 "1인 2역? 불안함 있었지만 스트레스 無"
입력 2022. 11.29. 16:19:09

박진영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배우 박진영이 1인 2역 연기를 준비한 과정을 언급했다.

29일 오후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메가박스 코엑스점에서는 영화 ‘크리스마스 캐럴’ 언론 배급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행사에는 김성수 감독, 배우 박진영, 김영민, 김동휘, 송건희, 허동원이 참석했다.

‘크리스마스 캐럴’은 한겨레문학상 수상 작가 주원규의 소설 ‘크리스마스 캐럴’을 원작으로, 쌍둥이 동생 ‘월우’가 죽은 후, 복수를 위해 스스로 소년원에 들어간 형 ‘일우’가 소년원 패거리와 잔혹한 대결을 펼치는 액션 스릴러 영화다.

1인 2역을 연기한 박진영은 “스트레스라기 보다는 촬영 들어가기 전까지 두 가지를 준비해야하다 보니까 맞는 것인가 아닌 것인가에 정답은 없지만 대본에 나와있는 캐릭터와 근접하게 다가가는지 불확실함, 불안함은 있었다. 내가 생각하는게 일우와 월우에 근접해있나 해서 조금의 불안감은 있지만 크게 스트레스는 없었다”라고 밝혔다.

‘크리스마스 캐럴’은 오는 12월 7일 개봉한다.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김혜진 기자]

영화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