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토' 이장우·고보결·김민규, 역대급 신경전…반전 받쓰 결과? [Ce:스포]
입력 2023. 02.04. 19:30:00

'놀라운 토요일'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이장우, 고보결, 김민규가 스튜디오를 찾아 도레미들의 환영을 받았다.

4일 방송하는 tvN ‘놀라운 토요일’에 배우 이장우, 고보결, 김민규가 출격한다.

이날 세 사람은 오는 15일 오후 10시 30분 첫 방송하는 tvN ‘성스러운 아이돌’ 출연을 앞두고 ‘놀라운 토요일’을 찾았다. 배우 카리스마를 풍기며 등장한 이들은 유쾌한 입담마저 뽐내 이목을 모았다. 먼저 ‘팜유 왕자’ 이장우는 부캐릭터 인기를 실감하느냐는 질문에 “SNS로 맛집 공유나 먹방 결투 신청 쪽지를 많이 받는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김민규는 데뷔 초 박나래 때문에 잊지 못할 경험을 했다고 고백했다. 과거 예능 프로그램에서 박나래를 등에 태우고 푸시업을 했던 에피소드를 소개했다. 이에 김동현은 “저는 박나래 업고 푸시업 10개 가능하다”고 호언장담, 도레미들은 ‘다듣찬’(다시 듣기 찬스)를 걸고 도전하라며 부추겨 긴장감을 끌어올렸다.

후끈 달아오른 분위기 속 본격 받아쓰기가 시작되고, 게스트들은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장우는 받쓰보다 시장 음식에 진심인가 하면, 남다른 후각으로 냄새연구소장에 등극하는 등 ‘먹장우’의 면모를 보여줬다. 고보결은 가사에 몰입해 열정적으로 의견을 내다가도 순식간에 마음을 바꿔버리며 변심요정에 등극해 폭소를 선사했다.

김민규는 허당미로 시선을 강탈했다. 과도한 리액션과 관심 끌기, 우기기까지 한해와 도플갱어 면모를 과시해 ‘잘생긴 한해’라는 별명을 얻었다. 녹화 내내 비슷한 결을 자랑하던 두 사람은 뜻밖의 거울 치료 효과도 선보이며 재미를 더했다. 이 밖에 이날은 ‘키컴’(키+컴퓨터)과 ‘동컴‘(김동현+컴퓨터)의 콜라보, ‘다듣찬’이 걸린 김동현의 푸시업 도전, 역대급 신경전이 펼쳐진 반전 받쓰 결말이 흥미를 배가시켰다.

한편 이날 간식 게임으로는 ‘신·구조어 퀴즈’가 출제됐다. 이장우는 ‘먹장우’다운 기발한 발상으로 간식 쟁취에 나섰고, 김민규 역시 희극인들이 인정한 재치 있는 오답 퍼레이드를 이어갔다. 또한 MZ 세대에서 살아남기 위한 신동엽의 치열한 노력, 김민규의 설렘 유발 퍼포먼스, ‘안무 위키’ 키의 활약이 스튜디오를 들썩이게 했다는 전언이다.

‘놀라운 토요일’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30분에 방송한다.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N]

예능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