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도라' 이지아, 이상윤 향한 복수 시작…의뭉스런 미소[Ce:스포]
입력 2023. 04.01. 21:10:00

'판도라 : 조작된 낙원'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판도라 : 조작된 낙원’ 이지아가 서슬 퍼런 칼날을 품고 이상윤을 향한 복수를 시작한다.

tvN 토일드라마 ‘판도라 : 조작된 낙원’(크리에이터 김순옥, 연출 최영훈, 극본 현지민,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초록뱀미디어) 측은 오늘(1일) 홍태라(이지아 분)가 표재현(이상윤 분)을 무너뜨릴 계획을 실행하는 현장을 포착했다. 표재현이 설계한 파라다이스를 만끽하는 완벽한 아내를 연기하는 홍태라의 미소가 궁금증을 유발한다.

지난 방송에서는 완벽한 남편 표재현의 소름 끼치는 두 얼굴이 드러났다. 홍태라의 운명을 멋대로 조작하고 자신의 정체를 알게 된 홍유라(한수연 분)를 끔찍하게 살해하고도 흔들리지 않는 잔혹한 면모가 긴장감을 높였다. 표재현이 왜 홍태라의 운명을 조작했는지, 해치 스마트패치 기술이 담겨 있는 USB에 그토록 집착하는 이유가 무엇인지 궁금증을 안겼다.

이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홍태라는 표재현의 사무실을 찾아와 그를 향한 복수심을 숨긴 채 미소를 짓고 있다. 그런 홍태라를 바라보는 환한 미소의 표재현까지 ‘완벽한 부부’ 비주얼이 눈길을 끈다. 홍태라가 왜 표재현의 사무실에 왔는지 그가 앞으로 어떤 계획으로 표재현을 무너뜨릴지 궁금해진다.

이어진 사진 속 표재현과 금조 회장 장금모(안내상 분)가 날카롭게 대립하고 있다. 앞서 장금모가 고해수(장희진 분)의 아버지 고태선 전 대통령(차광수 분)을 청부 살해한 정황이 드러나며 충격을 안겼던 상황. 엄실장(성창훈 분)에게 고태선의 사진과 보석을 건네며 의미심장한 지시를 했던 장금모가 이대로 15년 전 고태선 암살 의뢰인이 맞을지 궁금증을 안긴다. 무엇보다도 모든 진실을 알고 있는 듯 장금모를 압박했던 표재현이 다시 한 번 장금모를 몰아세우는 모습도 의구심을 증폭시킨다. 무슨 영문인지 충격을 받은 듯한 장금모의 표정에서 두 사람 사이에 벌어진 일이 무엇일지 긴장감을 높인다.

‘판도라 : 조작된 낙원’ 제작진은 “판도라의 상자를 스스로 연 홍태라가 표재현이 만든 참혹한 파라다이스를 깨부술 반격을 시작한다”라면서 “이와 함께 표재현과 장금모 사이에 새로운 비밀이 드러나며 금조를 둘러싸고 큰 파장이 일어날 것”이라고 예고했다.

‘판도라 : 조작된 낙원’은 오늘(1일) 오후 9시 10분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N 제공]

방송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