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평론가 최영일, 대장암 투병 끝 별세…향년 57세
입력 2024. 02.17. 14:56:56

'최영일의 시사본부'

[셀럽미디어 임예빈 기자] 시사평론가 최영일이 세상을 떠났다.

지난 16일 최영일은 대장암 투병 끝에 별세했다. 향년 57세.

고인의 사망 소식은 동생 최영심 씨에 의해 전해졌다. 그는 고인의 SNS 계정에 "죽을 때까지 잘 싸워줘서 고맙다. 2년 8개월의 암 투병. 그 와중에도 여러 방송을 종횡무진하고, 마지막 한 달 39도를 넘나드는 고열, 마지막 몇 주 섬망 증세 중에도 정치 뉴스 멘트를 중얼거리던 시사 바보 최영일"이라는 글과 고인의 어린 시절부터 투병 당시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고인은 1966년 태어나 인하대 기계공학과를 졸업, 연세대 대학원에서 사회학을 전공했다. 이후 2011년 종합편성채널 개국 초기 여러 시사 프로그램에 출연해 이름을 알렸다.

지난 2021년부터 KBS1 라디오 '시사 본부'를 진행해 온 고인은 대장암 판정을 받고 프로그램에서 하차했다.

[셀럽미디어 임예빈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1]
<
<

스타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