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도권, '내 남편과 결혼해줘' 종영 소감 "행복한 작품"
입력 2024. 02.21. 10:51:04

하도권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배우 하도권이 '내 남편과 결혼해줘' 종영 소감을 전했다.

하도권은 지난 20일 종영한 tvN 드라마 '내 남편과 결혼해줘'에서 이석준 역을 맡아, U&K 그룹 직원들의 조력자로 활약하며 보는 이들에게 통쾌함을 선사했다.

하도권이 연기한 이석준은 극 초반 U&K 그룹 유한일(문성근 분) 회장의 오른팔로서, 선역인지 악역인지 헷갈리게 하는 포커페이스를 유지하며 등장마다 긴장감을 불어넣었다.

이후 극이 전개될수록 이석준은 유지혁(나인우 분), 양주란(공민정 분) 등 동료들을 묵묵하게 도우며 키다리 아저씨로서 든든한 활약을 펼쳤고, 무심한 듯 다정한 면모를 발산하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 가운데 하도권은 섬세한 연기력으로 이석준이 지닌 반전 면모를 생생하게 표현해냈고, 캐릭터의 매력을 한층 배가시키며 존재감을 공고히 했다.

종영 이후 하도권은 소속사를 통해 "여러 계절을 보냈던 작품 '내 남편과 결혼해줘'가 봄을 맞이하는 시기에 마지막 방송을 했습니다. 많은 관심과 애정을 보내 주셔서 너무 감사한 시간이었습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처음 신유담 작가님과 작품 이야기를 하고, 박원국 감독님을 만나 이석준이란 배역으로 작품을 참여하게 된 것이 행운같이 느껴집니다. 멋진 동료들과 함께 한 시간들이 소중하게 느껴지는 작품이 될 것 같습니다. 저에게 주어진 이석준이란 인물도 좋아해 주셔서 너무 고맙습니다. 행복한 작품이었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처럼 '내 남편과 결혼해줘'를 통해 새로운 매력을 보여준 하도권은 뮤지컬 '그레이트 코멧'으로 장르를 넘나드는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N ‘내 남편과 결혼해줘’ 방송 화면 캡처]
<
<

방송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