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신스틸러] '웨딩 임파서블' 문상민, ON&OFF 패션 눈길
입력 2024. 03.11. 10:23:55

문상민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웨딩 임파서블’ 문상민의 스타일링이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tvN 월화드라마 ‘웨딩 임파서블’에서 재벌 3세 신분을 속이고 평사원으로 이중생활 중인 ‘이지한’으로 분한 문상민이 매력적인 캐릭터와 찰떡 스타일링을 선보이며 드라마의 보는 재미를 더하고 있는 것.

문상민이 연기하는 이지한은 극 중 형 이도한(김도완)을 재벌 후계자로 만들겠다는 야망을 품고 누구보다 열정적으로 살아온 인물. 형의 결혼을 반대하고자 예비 형수 나아정(전종서)과 얽히기 시작하면서 문상민은 진지와 코믹, 로맨스까지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거부할 수 없는 매력을 뽐내고 있다.

그런 가운데, 캐릭터의 매력을 배가시키는 문상민의 스타일링이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먼저 문상민은 평사원 ON 모드에서 셔츠와 니트 조합으로 댄디함을 보여주는 동시에 각각 재킷과 코트를 매치, 부드러운 신입사원의 정석을 보여주며 워너비 출근룩을 완성했다. 뿐만 아니라 멋스러우면서도 깔끔한 수트 셋업에 이마를 드러낸 헤어스타일 변화만으로도 시크하면서도 세련된 매력을 동시에 뿜어냈다.

그런가 하면 나아정을 만나러 가는 OFF 모드에서는 문상민의 대형견 같은 매력이 돋보였다. 청남방에 가죽 재킷으로 캐주얼한 데일리룩을 선보이는가 하면, 편안한 니트에 코트 차림으로 훈훈함과 담백함을 더했다. 특히 대형견 캐릭터를 위해 쉐도우펌에 도전해 보며 외적인 스타일링에도 신경을 썼다고 전한 문상민은 독보적인 피지컬과 비주얼로 캐릭터를 완성하며 사랑스러운 매력을 극대화했다.

이처럼 문상민은 회를 거듭할수록 캐릭터에 녹아드는 자연스러운 연기뿐만 아니라 다양한 스타일링으로 극의 재미를 더하고 있다. 이에 지난 방송에서 나아정을 향해 마음을 깜짝 고백한 이지한의 모습이 그려지며 앞으로의 전개에 대한 궁금증이 증폭된 가운데, 문상민이 또 어떤 모습을 선보일지 기대와 관심이 집중된다.

‘웨딩 임파서블’은 매주 월요일, 화요일 오후 8시 50분에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N '웨딩임파서블' 캡처]
<
<

트렌드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