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은주, 살해 협박 DM 공개 후 "미안하다는 신화창조…제가 더 죄송"
입력 2024. 04.17. 10:36:58

이은주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그룹 신화 앤디의 아내이자 아나운서 이은주가 신화 팬덤에 대해 미안함을 표현했다.

이은주는 16일 자신의 SNS에 "신화창조(팬덤명) 분들이 자꾸 죄송하다고 메시지를 보내주시는데 그런 감정 느끼게 해드려 제가 더 죄송하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오랜 시간 한결같이 누군가를 좋아해주고 응원해준다는 건 정말 귀한 마음이라고 생각한다"며 "저의 이번 일을 오해 안해주셔서 감사하다"고 밝혔다.

이은주는 "게시물을 다시 공개해달라는 분이 계신데 보시는 분들의 정신건강에 좋지 않을 것 같아서 다시는 올리지 않겠습니다"면서 "이번에 보내주신 응원과 위로들 잊지 않고 앞으로는 좋은 기운만 전해드릴 수 있도록 잘 살겠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15일 이은주는 욕설이 가득한 여러 장의 메시지 캡처본을 공개하며 "이런 메시지들을 받고 신고를 다짐했었지만, 제가 신화창조 팬들을 공격하는 것으로 오해를 받는 것이 두려웠고, 무엇보다 남편에게 피해를 주는 행동이 될 것 같아 끝내 신고하지 못했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이제 저는 나쁜 말들에 크게 영향받지 않을 만큼 많이 단단해졌지만, 이런 상황을 또 마주하고 싶지 않다"며 "그저 참고 무시하는 것만이 저와 제 가족을 지키는 것이라고도 더 이상 생각하지 않는다. 웬만한 정도라면 감내하겠지만 이 글을 보시고도 도가 지나친 언행을 계속하신다면, 그동안 모아둔 자료들 취합해 이제는 정말 조치하겠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경고했다.

한편, 이은주는 지난 2022년 앤디와 결혼했다. 두 사람은 SBS '동상이몽2' 등에 출연해 결혼 생활을 공개하기도 했다.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이은주 인스타그램]
<
<

스타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