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진, 술빚기 체험 근황 공개…여전한 전통주 사랑
입력 2024. 04.17. 19:09:57

방탄소년단 진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 진의 근황이 공개됐다.

한국전통주연구소 박록담 소장은 17일 자신의 SNS에 사진과 함께 "방탄 석진 군의 팬들의 한국전통 술빚기체험과 시음회 신청이 빈번해지고 있다"며 "일본과 대만, 홍콩 등 다양하다"고 글을 게재했다.

이어 박 소장은 "한 사람의 영향이 끼치는 바가 매우 크다"며 "한국 전통주의 발전과 위상을 다시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술 빚기에 집중하는 진의 모습이 담겼다.

진의 전통주 사랑은 팬들 사이에서 익히 알려져 있다. 군복무 이전 '취중JIN담'을 통해 백종원과 만나 전통주를 체험하고, 대한민국 명주대상 특별심사위원으로 참석했다. 군 휴가 중에도 틈틈이 전통주를 빚어 지인들에게 선물했다는 미담이 전해지기도 했다.

한편 진은 지난 2021년 12월 방탄소년단에서 처음으로 입대해 군 복무를 시작했다. 오는 6월 전역을 앞두고 있다.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박록담 소장 SNS]
<
<

스타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