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아영, '히트 히트 히트'로 스크린 데뷔…배우 지망생 미애 役
입력 2024. 05.22. 09:25:18

김아영

[셀럽미디어 임예빈 기자] 배우 김아영이 영화 '히트 히트 히트'(가제)로 스크린 데뷔한다.

22일 김아영이 영화 '히트 히트 히트'에 캐스팅 소식을 알렸다.

'히트 히트 히트'는 힙합씬의 주인공을 꿈꾸는 힙찌리 원이가 자신의 곡을 훔쳐간 범인을 쫓으며 벌어지는 지뢰 같은 사건들의 여정을 그린 힙합 코미디 추격극이다.

김아영은 극 중 웃음을 책임지는 미애 역으로 합류, 앞서 캐스팅 소식을 전한 류경수와 호흡을 맞춘다. 그가 맡은 미애는 배우를 꿈꾸지만 연기에는 전혀 재능이 없는 인물. 바닷가 횟집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던 중, 서울에서 온 진짜 힙합 가수와 엮이며 눈을 뗄 수 없는 재미를 선사할 전망이다.

캐스팅 소식과 함께 김아영은 소속사 AIMC를 통해 '히트 히트 히트'에 출연하는 소감을 진솔하게 전했다.

그는 "첫 영화라서 많이 설레고 긴장도 되지만, 한편으로는 '현장이 어떨까' 궁금하기도 하다. 어떤 현장을 가도 선배님들과 스태프분들을 보면서 배울 때가 많은데 이번 현장에서도 선배님들을 보며 많이 배우려고 한다"라는 다부진 포부를 밝혔다. 이어 "대본을 읽으면서도 밝은 에너지가 느껴졌다. 관객분들도 재미있게 공감하면서 영화를 보실 수 있도록 미애를 잘 만들어 연기하겠다"라고 해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마지막으로 "'히트 히트 히트'는 재미있는 영화지만 절실함과 진지함이 있는 영화라 생각이 든다. 작품 속 인물들은 각자만의 꿈을 꾸며 살아가는데, 마치 저와 제 주변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이러한 인물들의 이야기를 잘 담아보고 싶다.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소감을 끝맺었다.

김아영은 쿠팡플레이 'SNL 코리아' 시리즈와 올초 큰 사랑 속에서 종영한 드라마 '웰컴투 삼달리'에 출연했다. 특히 '웰컴투 삼달리'에서 조삼달(신혜선)의 어시스트로 통통 튀는 열연과 다채로운 매력을 마음껏 펼쳐 데뷔 후 첫 정극 도전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이런 그가 '히트 히트 히트'에서는 어떤 모습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을지 기대가 모이고 있다.

한편 '히트 히트 히트'는 5월 중순 크랭크인과 함께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했다.

[셀럽미디어 임예빈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AIMC 제공]
<
<

영화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