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아라 출신 아름, 이번엔 사기 혐의까지…수사 진행 중
입력 2024. 06.13. 18:57:03

아름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그룹 티아라 출신 아름이 아동학대 의혹에 이어 사기 혐의로 피소됐다.

경기 광명경찰서는 13일 아름을 사기 혐의로 수사해달라는 내용의 고소장을 3건 접수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고소인 3명이 주장하는 피해 금액은 약 3600만 원이다. 이들은 "아름이 남자친구와 개인적인 사정 등을 이유로 돈을 빌려 간 뒤 현재까지 갚지 않고 있다"고 주장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피해자 3명 중 한 명은 3월 말 광명서에 고소장을 접수했으며, 나머지 피해자들도 광명서는 4월 말, 5월 말에 고소를 접수해 사건을 넘겨받았다고 전해졌다.

경찰은 현재 고소인 조사를 마친 상태로, 아름을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 등을 수사 중이다.

앞서 아름은 지난달 아동복지법 위반(아동학대 및 아동유기 방임), 미성년자 약취 혐의로 수원지검 안산지청에 송치됐다. 최근에는 재혼을 약속했던 남자친구와도 결별했다.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아름 SNS]
<

가요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