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신♥' 전미라, 인천공항서 테니스 친 커플에 일침
입력 2024. 06.14. 14:54:45

전미라

[셀럽미디어 신아람 기자] 가수 윤종신 아내이자 전 테니스 국가대표 전미라가 인천 공항에서 테니스를 친 커플에게 일침을 가했다.

전미라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무리 테니스를 사랑해도 공공장소에서 절대 해서는 안 되는 행동'이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앞서 지난 12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인천공항에서 한 커플이 테니스를 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이 올라와 논란이 일었다.

이에 전미라는 "우리 함께 인식을 더욱 바로 하고 항상 매너에 신경 쓰는 멋진 테니스인들이 되도록 노력했으면 좋겠다"며 "테니스로 좋은 내용이 아닌 이런 기사가 나면 마음이 너무 어둡고 무겁다"고 했다.

한편 전미라는 1993년 테니스 선수로 데뷔, 국가대표로 활약했다. 현재 한국여성스포츠회 이사를 맡고 있다.

[셀럽미디어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전미라 인스타그램]
<

스타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