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브리엘' 김태호PD "나영석과 동시간대 경쟁 아닌 좋은 상권"
입력 2024. 06.20. 15:21:31

김태호

[셀럽미디어 신아람 기자] 김태호PD가 나영석PD와 동시간대 새 예능으로 맞대결을 펼친다.

20일 오후 상암 스탠포드호텔 그랜드볼룸에서 JTBC 예능 'My name is 가브리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김태호 PD, 이태경 PD, 박명수, 홍진경, 지창욱, 덱스, 가비가 참석했다.

'My name is 가브리엘'('마이 네임 이즈 가브리엘')은 아무도 나를 모르는 곳에서 세계 80억 인구 중 한 명의 이름으로 72시간 동안 '실제 그 사람의 삶'을 살아가는 관찰 리얼리티 예능이다.

이날 김PD는 동시간대 나영석PD 신작 '서진이네2'가 방영되는 것에 대해 "JTBC와 논의 후에 주신 편성시간을 하겠다고 했는데 처음엔 '왜 이렇게 어려운 시간대를 주실까'라는 생각을 했었다. 워낙 나영석PD가 만들어 놓은 좋은 상권이다. 동시간대 모두 합쳐도 시청률 30%가 넘지 않는 이 시대에 굳이 동시간대 경쟁이라는 표현보다는 좋은 상권에 좋은 프로그램이 모여 금요일 저녁에 시청자들이 볼만한 것이 많겠다고 생각하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좋은 콘텐츠 총량 자체가 늘어나면 그 안에서 점차 '마이 네임 이즈 가브리엘'이라는 프로그램이 JTBC를 대표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성장하지 않을까라는 기대감으로 편성한 게 아닐까"라며 "경쟁이라는 표현을 쓰면 마음이 편치 않다. 그게 싫어서 MBC를 퇴사한 이유 중에 하나다. 이 시간대를 잘 활용해 보겠다"라고 덧붙였다.

'마이 네임 이즈 가브리엘'은 21일 오후 8시 50분 첫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티브이데일리]
<

예능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