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강 구두' 최명길 "황동주·소이현 결혼? 어떻게든 막아야 돼"
입력 2021. 12.01. 20:06:30

빨강 구두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빨강 구두' 최명길이 소이현과 결혼하려는 황동주를 못마땅하게 여겼다.

1일 오후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빨강 구두'(극본 황순영, 연출 박기현)에서는 권주형(황동주)이 김젬마(소이현)와 함께 집을 찾아간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권주형은 김젬마를 저녁 식사 자리에 데려갔다. 두 사람의 보습을 본 민희경(최명길)과 권혁상(선우재덕)은 분노했고, 급하게 자리를 떴다.

권혁상은 민희경에게 "이게 뭐냐 대체"라며 화를 냈다. 민희경은 "내 탓 아니지 않냐"라고 맞받아쳤다.

권혁상은 "김젬마가 당신 딸인걸 알면 조치를 취해야하는 거 아니냐. 나 모르게 비밀로 했다가 이 꼴을 당했는데 당신 탓이 아니라고 하는 거냐. 모든 게 당신 때문"이라고 쏘아부쳤다.

민희경도 물러서지 않았다. 그는 "내가 아니라 당신 때문이다. 첫 단추를 제대로 끼웠으면 이렇게 됐겠냐"라고 소리쳤다.

권혁상은 어이없다는 듯 웃음을 터트리며 "당신 딸이 당신하고 내 며느리가 된다?"라고 말했다.

민희경은 권주형을 어떻게든 막아야한다며 "무슨 수를 써서라도 두 사랑믈 떼어 놓아야 한다"라고 걱정스러운 표정으로 말했다.

권혁상은 "해봐라. 당신은 충분히 할 수 있을거다. 당신 몸으로 낳은 딸을 며느리고 삼고 싶지 않을테니"라고 말했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2 '빨강 구두' 캡처]

방송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